현재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 처리를 하지 못합니다.

상세보기

찰리 멍거의 말들 - 투자, 경제, 비즈니스 그리고 삶에 관하여
  • 찰리 멍거의 말들 - 투자, 경제, 비즈니스 그리고 삶에 관하여
  • 저자 : 데이비드 클라크 해설, 문찬호 옮김 출판사 : 워터베어프레스 제작일 : 2021.12.20
  • 소속도서관: 교육청  지원 기기: 스마트폰,태블릿PC 실행 가능  포맷 : EPUB 파일
  • 카테고리 : 경제/재테크>경제/재테크 유통사 : 알라딘
  • 추천수: 0  대출 : 3/5 반납예정일 : 2022.12.17 예약 : 1
  • 통합 뷰어 이용안내

워런 버핏이 가장 신뢰한 비즈니스 파트너, 찰리 멍거
그에게 직접 듣는 투자, 비즈니스, 부 그리고 삶에 관한 지혜

버크셔 해서웨이의 부회장이자, 워런 버핏의 투자 철학과 방법론에 커다란 영향을 끼쳤다고 알려진 찰리 멍거. 그가 남긴 지혜를 그의 목소리로 직접 만난다. 워런 버핏의 투자 방법론에 관한 최고의 전문가인 편역자 데이비드 클라크가 찰리 멍거의 말과 글을 꼼꼼히 검토하고 투자, 비즈니스, 부 그리고 삶에 관해서 남겼던 지혜를 138개의 꼭지로 압축하고 해설을 달았다. 버핏은 물론이고 수많은 투자자에게 영감을 주었던 찰리 멍거의 말은 의외로 간결하고 담백하다. 그러나 그 몇 문장 안에 담긴 지혜는 결코 가볍지 않으며, 다시금 스스로를 돌아보게 한다.
찰리 멍거에게 직접 듣는 132가지 투자의 지혜
오늘날 가장 널리 알려지고, 가장 존경받는 투자자로 워런 버핏이 꼽히며, 수많은 투자자가 그의 투자 방법론을 참고한다. 그런데 바로 그 워런 버핏의 말에 따르면 그의 투자는 찰리 멍거의 영향을 강하게 받았다.
“오늘의 버크셔 해서웨이를 설계한 사람은 찰리 멍거다. 버크셔는 찰리의 청사진 아래에서 건설되었으며, 내 역할은 실무를 위해 고용된 사람에 가깝다.”
버크셔 해서웨이의 부회장이자, 워런 버핏이 가장 신뢰한 비즈니스 파트너이자 조언자로 알려져 있는 찰리 멍거. 그가 직접 저술한 투자에 관한 저서가 있으면 참 좋겠지만, 아직 저서를 남기지 않아 많은 투자자가 아쉬워한다. 그러나 그가 여러 공식 석상에서 남긴 글과 말들은 남아 있다. 이 책은 그렇게 투자와 삶에 관한 통찰이 담긴 찰리 멍거의 말을 독자가 직접 맛볼 수 있도록 구성하였다. <워렌버핏 주식투자 이렇게 하라>를 비롯한 투자 베스트셀러를 저술하여 워런 버핏의 투자 방법론에 관한 최고 전문가로 꼽히는 데이비드 클라크가 직접 찰리 멍거가 남긴 말과 글을 꼼꼼히 살피고 138가지 문구를 선별하여 해설을 달았다.
찰리 멍거를 통해 곱씹는 투자의 기본
투자, 특히 가치투자를 처음 공부할 때 반드시 마주하는 개념이 있다. 바로 ‘안전마진’이다. 이는 적정 가치와 주가의 괴리를 뜻하는데, 잃지 않는 투자를 위한 기본 지식으로 통용된다. 복잡하지 않은 기본 개념인 만큼 널리 알려져 있기는 하지만, 아니 오히려 그렇기 때문에 그 의미를 제대로 곱씹어 볼 기회는 그리 많지 않다. 찰리 멍거를 통해 우리는 이런 투자의 기초를 되돌아볼 수 있다.
“대공황은 그레이엄의 여생에 공포의 후유증을 남겼고 그의 모든 방법론은 그 공포를 방지하도록 고안되었다.”
찰리에 따르면 안전마진은 투자의 대가 중 한 명으로 꼽히는 벤저민 그레이엄이 대공황 이후에 개발한 개념이다. 손실의 공포에서 탄생한 개념이기 때문에 투자자가 잃지 않을 수 있는 건실한 기업의 주식이 무엇인지 이해할 수 있게 해주지만, 기업의 성장 가치를 반영하기보다는 확실하게 계산이 가능한 현재 가치에 기반해 투자를 하게 되기 때문에 수익이 제한적이라는 문제가 있다. 기업이 성장하면서 만들어내는 장기 복리 가치를 누리기 힘들기 때문이다. 찰리 멍거와 워런 버핏은 바로 이 문제를 지적하며 30-40년 장기 보유하는 투자 철학을 만들어 나간다.
가치투자, 분산투자, 투자 타이밍, 지수 투자 등 다양한 투자 전략에 대해 찰리는 간결하게 자신의 생각을 밝힌다. 더 나가서는 투자를 위해 갖추어야 할 마음가짐에 대해서도 담담하게 이야기한다. 그 말 한마디 한마디를 읽어나가며 자신의 투자관을 되돌아볼 수 있을 것이다.
지혜로움이란 무엇인가?
찰리 멍거는 가장 성공한 투자자는 아닐지도 모른다. 그러나 가장 지혜로운 투자자로 꼽으라고 하면, 그 안에 분명 찰리 멍거가 있을 것이다. 이는 ‘워런 버핏의 조언자’라는 타이틀 때문에 생긴 말이기도 하지만, 그의 말에서 드러나는 그의 성향 때문이기도 하다.
“사람들은 똑똑해지려고 노력한다. 나는 그저 멍청해지지 않으려고 노력한다. 그런데 그게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힘들다.”
“모른다는 것을 인정하는 것이 지혜의 여명입니다.”
찰리 멍거는 ‘능력 범위’를 굉장히 중요하게 생각했는데, 그때 핵심은 모르는 것을 인정하는 것이었다. 그리고 번뜩이는 천재가 되는 것보다 바보가 되지 않는 것을 중시했다. 그렇게 모르는 것을 인정하는 것, 모르는 상태에서 벗어나기 위해 노력하는 것, 모르는 상태에서 벗어나 능력 범위에 들어온 것에 대해서만 투자 결정을 내리는 것, 바로 그것이 멍거가 생각하는 지혜였으며, 이 책에는 이런 찰리 멍거의 생각이 곳곳에서 묻어난다. 기회가 찾아왔을 때 소극적이지 않으면서도 자만하지 않는 균형적 태도, 이 책에는 그 비결이 담겨 있다.
멍거리즘을 지탱하는 삶의 철학
찰리 멍거는 탁월한 철학자도 아니고 종교 지도자도 아니다. 그런 그에게 삶에 대한 깊은 통찰을 바라는 것은 과한 요구다. 그렇지만 이 시대 가장 위대한 투자 멘토 중 하나인 멍거가 삶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는지는 그 자체로도 궁금증을 불러 일으키는 흥미로운 사항이지만, 멍거의 투자를 이해하는데도 도움이 된다. 멍거의 말을 통해 자신의 생각을 되짚어볼 수도 있을 것이다.
“나는 에픽테토스가 가진 삶의 태도가 최고라 생각한다. 에픽테토스는 인생에서 놓친 모든 기회는 예의 바르게 행동할 수 있는 기회이고, 무엇인가를 배울 기회이며, 기회를 놓친 사람의 의무는 자기 연민에 잠기는 것이 아니라 건설적인 방법으로 끔찍한 충격을 활용하는 것이라고 생각했다. 무척 좋은 생각이다.”
멍거는 삶을 긍정했고, 삶의 기회가 확대되기를 바랬다. 특히 배우고 향상되는 것을 소중하게 생각했다. 마지막으로 그가 인간 문명에 대해서 어떻게 말했는지를 음미하기 바란다.
“인간 문명이 닿을 수 있는 가장 높은 수준의 사회는 가치 있는 신뢰의 그물망으로 이루어질 것이다. 복잡한 절차 없이 그저 신뢰할 만한 사람들이 올바르게 서로를 믿는다. 자신의 삶에서 극대화할 것은 응당한 신뢰의 그물망이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송월길 48(서울특별시교육청 평생교육과)
고객센터 :  
02-2024-9999(내선 2번) ( 이용시간: 평일 오전 9시~ 오후 6시 / 점심시간: 12시~ 13시 제외)
Copyright (c) 2017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