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 처리를 하지 못합니다.

상세보기

따라만 해도 무조건 성공하는 우리동네 대박집 사장님의 비밀 17
  • 따라만 해도 무조건 성공하는 우리동네 대박집 사장님의 비밀 17
  • 저자 : 임나경 출판사 : 미다스북스 제작일 : 2012.10.23
  • 소속도서관: 교육청  포맷 : XDF 파일
  • 카테고리 : 취업/창업>취업/창업 유통사 : 우리전자책
  • 추천수: 0  대출 : 0/10 반납예정일 : 2019.08.28 예약 : 0

불황의 시대, 창업만이 호황이다!

자타 공인 경제불황의 시기에 유일하게 호황인 것은 창업뿐인 슬픈 현실, 6백만이라고도 하고 7백만이라고도 하는 창업인의 수는 그러나 예비 창업자와 통계에조차 잡히지 않는 극소규모 창업자들을 합쳐 어림잡아 1천만은 되지 않을까 하는 불길한 추측도 떠돈다. “다섯 명 중 한 명꼴이라니 정말?”이라 묻고 싶지만 사실 그 말을 부정할 수 없어 슬프기만 하다. 게다가 예측도 추측도 아닌 분명한 사실 하나는 창업인 대부분이 1년 안에 가게와 사업을 접고 만다는 통계상의 수치이다. 게다가 그 중 많은 수가 외식업에 관련된 창업이라는 사실 역시 우리의 가슴을 막막하게 만든다. ‘먹는장사는 적어도 굶지는 않는다는데…’라고들 하지만 요즘 세상은 먹는장사를 해도 까딱하면 굶어죽을 판이다.
그러나 그렇다고 해서 살기 막막한 세상, 그냥 손 놓고만 있을 것인가? 이 책은 당당하게 그래선 안 된다고 말한다. 많은 창업인들이 자신의 꿈을 접고 있지만, 그래도 성공하는 창업인은 분명히 존재한다고. 게다가 우리가 종종 우리가 발견하게 되는 인생의 진리처럼 사실 성공의 비결은 가까운 곳에 있으며, 그 비결을 보여주는 것이 바로 이 책이라고 말한다.

길을 모른다면, 앞선 자를 따라하라!

성공의 비결이라고? 복잡하고 심오한 얘기를 할 것 같지만 사실 이 책이 말하는 성공의 비결은 딱 한 가지뿐이다. ‘따라하라! 그러면 성공의 길이 보일 것이다!’ 세상에는 분명 성공한 사람들이 있으며, 만약 우리가 성공한 창업인들의 발자취를 따라할 수만 있다면 비록 험난하고 좁을지라도 성공의 길은 우리 눈앞에 펼쳐진다고 저자들은 말한다. 그리고 성공의 길을 우리 눈앞에 그릴 수 있다면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그 길을 걸을 수 있는 열정과 노력뿐이라고 말이다.
이러한 주장에 걸맞게 책의 내용 역시 창업에서 성공에 이르는 이들의 인생길을 짧지만 충실하게 반영하고 있다. 책은 인터뷰라는 형식을 빌어 이들이 창업을 결심하게 된 배경과 사연, 창업을 준비하면서 겪었던 여러 가지 생각과 준비과정을 생생한 목소리로 담아냈다. 한 챕터가 끝날 때마다 각 가게별 노하우를 세 가지로 정리해놓기도 했고, 각 가게 주인이 선배 창업자로서 들려주는 성공의 비결과 자신의 경영 철학 등을 간결하게 적어놓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창업계획서 작성 요령과, 자신의 창업 적성, 경영 적성 테스트까지, 요즈음 창업, 특히 외식업 창업을 결심하는 사람들에게 이보다 더 간결하고 효과적인 지침서는 더 없을 것이다.

도전하라! 그리고 따라하라!
멈추지 않는다면, 나이야 어떻든 당신은 청춘이다!

이 책, 〈우리동네 대박집 사장님의 비밀17〉은 최근 창업을 시작하여 성공을 거둔 열일곱 군데 가게의 주인의 이야기로 이루어져 있다. 성공 사례가 으레 그렇듯 이들의 이야기 역시 순탄하게 성공의 길을 쭉쭉 걸어 나간 풍족한 미담으로 가득 차 있지는 않다. 이들은 저마다 시련을 겪었으며, 첫 창업이라 시행착오를 걷기도 하지만, 지치지 않는 열정과 혁신으로 다가온 고난을 거뜬히 타넘는다. 분야도 조금씩 다르고, 나이 역시 제각각이지만, 저자들의 말에 따르면 이들이야말로 젊디젊은 열정을 가진 청춘들이라는 것이다(그리고 이것이 이 책의 주제 중 하나이기도 하다). 첫 창업이기에 기술은 없고, 첫 창업이기에 모르는 것 투성이며, 어떤 이는 요리조차 서툴었던 이도 있었지만 그래도 첫 창업이기에 가능한 신선함과 역동성이 이들에게는 있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들의 열정과 성공을 부러워하고만 있을 것인가? 책의 저자들은 이 책을 읽는 우리들에게도 그들을 ‘한 번 따라해보라’고 이야기한다. 그러면서 책의 세 저자들은 이렇게 얘기한다. “외식 창업은 퇴직자의 비상구가 아니라 청춘의 비상이다!”라고.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송월길 48(서울특별시교육청 평생교육과)
고객센터 :  
02-2024-9999(내선 2번) ( 이용시간: 평일 오전 9시~ 오후 6시 / 점심시간: 12시~ 13시 제외)
Copyright (c) 2017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