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 처리를 하지 못합니다.

상세보기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 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 저자 : 프리드리히 니체 출판사 : 웅진씽크빅 제작일 : 2009.01.09
  • 소속도서관: 교육청  지원 기기: 스마트폰 실행가능  포맷 : PDF/EPUB 파일
  • 카테고리 : 문학>외국문학 유통사 : 교보문고
  • 추천수: 0  대출 : 2/10 반납예정일 : 2018.12.26 예약 : 0
  • 교보문고 전자책 스마트폰 이용안내

신은 존재하지 않는다!
독일의 위대한 사상가 니체의 대표적인 작품『차라투스트라는 이렇게 말했다』. 니체의 가장 영향력 있는 작품이자, 니체를 현대 철학의 선구자로 인정받게 한 작품이다. 강렬한 문체와 시적 표현으로 존재의 의미가 종교적 신앙이나 진리에 대한 복종에 있는 것이 아니라, 열정적이고 혼돈스럽고 자유스러운 삶의 힘에 있음을 이야기하고 있다.
차라투스트라는 태양 숭배 종교인 조로아스터교의 교조 조로아스터의 독일식 이름이다. 하지만 선과 악, 신과 악마라는 이원론을 주창한 조로아스터와는 달리, 니체의 차라투스트라는 일원론을 주창하였다. 차라투스트라는 오랜 고독의 삶을 깨고 산에서 내려와 사람들에게 신은 죽었고 초인이 나타날 것이라고 알린다.
’진리가 무엇인가’를 고민했던 서양 철학의 출발점을 부정한 니체는 대신, 진리를 밝히려는 힘이 무엇인가에 주목하였다. 그리고 차라투스트라를 통해 신은 존재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질서를 부여하는 다른 어떤 원리도 존재하지 않는다고 선언하였다. 영원회귀를 통해 삶을 긍정하였으며, 초극의 의지와 강력한 생명력을 지닌 존재 초인을 내놓았다.
시리즈 살펴보기!
세계적인 작가들의 대표작을 소개하는 고전 문학 시리즈「펭귄클래식」한국어판. 충실한 원본을 토대로 소개하고,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는 연구자 및 현대 주요 작가들이 직접 쓴 서문을 함께 실어 전문성을 갖추었다. 또한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는 작품들을 중심으로 선별하되, 그동안 소개되지 않았던 작품들도 만나볼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한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송월길 48(서울특별시교육청 평생교육과)
고객센터 :  
02-2024-9999(내선 2번) ( 이용시간: 평일 오전 9시~ 오후 6시 / 점심시간: 12시~ 13시 제외)
Copyright (c) 2017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