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 처리를 하지 못합니다.

상세보기

Whitening Book 화이트닝 북 - 맨얼굴 자신감
  • Whitening Book 화이트닝 북 - 맨얼굴 자신감
  • 저자 : 아름다운 피부과·성형외과 출판사 : 랜덤하우스코리아 제작일 : 2010.04.06
  • 소속도서관: 교육청  포맷 : XDF 파일
  • 카테고리 : 가정/생활>패션/뷰티 유통사 : 우리전자책
  • 추천수: 0  대출 : 0/10 반납예정일 : 2019.12.21 예약 : 0

"피부는 정성을 들인 만큼 그대로 표현되고,
그래서 피부만큼 정직한 것이 없다"

''피부가 장난이 아닌데…'' 온갖 패러디가 난무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던 광고 카피다. 누군가에게 이런 말을 듣는다면 그날은 기쁨 충만, 행복 최고의 하루가 될 것이다. 하얗고 투명하고 탄력 있는 피부, 남녀노소를 불구하고 누구나 원하는 피부이다.
거칠고 칙칙한 피부, 얼룩덜룩한 주근깨, 잡티나 기미가 많은 피부, 숭숭 모공이 넓은 피부, 여드름 피부에 이르기까지…. 사람마다 피부 고민도 여러 가지. 하지만 단지 피부 콤플렉스 때문에 사람을 대할 때 자신감을 잃고 주눅까지 든다면 이건 이미 피부만의 문제는 아니다. ''귀족 피부'', ''명품 피부''라는 말이 생겼을 정도로 요즘은 좋은 피부가 자신의 이미지 메이킹을 위해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고 심지어 그 사람을 가늠하는 잣대가 될 정도이기 때문이다.
두터운 화장으로 가린 얼굴보다는 깨끗한 피부가 그대로 내비쳐 보이는 투명 화장을 한 얼굴을 더 높게 평가해주는 세상이다. 그래서인지 전날 밤샘 공부나 야근을 하여 충분한 수면을 취하지 못한 날이면 어김없이 ''피부가 칙칙해 보인다'', ''어디 몸이 안 좋냐'', ''요즘 피곤해 보인다'', ''화장이 잘 받지 않았다'' 등등 피부에 대한 인사를 심심치 않게 듣게 된다.
이처럼 이목구비의 생김새를 떠나 하얗고 투명한 피부, 나이보다 젊고 건강한 피부를 가진 사람은 깨끗한 이미지와 호감을 주기 때문에 여성뿐 아니라 남성들도 자연스럽게 피부에 대한 관심을 갖는 추세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송월길 48(서울특별시교육청 평생교육과)
고객센터 :  
02-2024-9999(내선 2번) ( 이용시간: 평일 오전 9시~ 오후 6시 / 점심시간: 12시~ 13시 제외)
Copyright (c) 2017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LL RIGHTS RESERVED.